문화일보 로고


통합 검색 입력
정치
경제
사회
문화
국제
인물

현관문서 이웃집 소리 엿들은 40대 남성 …경찰 수사 중

노기섭 기자 | 2022-09-18 22:15

게티이미지뱅크  게티이미지뱅크

주거침입·스토킹처벌법 등 위반 혐의…고소인 조사·CCTV 분석 예정
아파트 이웃집에 사는 40대 남성이 현관문 앞에서 집 내부의 소리를 수차례 엿들었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.

18일 경찰에 따르면, 서울 강동경찰서는 40대 남성 A 씨를 주거침입·통신비밀보호법·스토킹처벌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. 고소인은 ‘이달 초 A 씨가 수차례 집 앞에서 소리를 엿들었다’는 내용의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. 경찰은 19일 고소인 조사를 진행한 뒤 사건 현장 인근 CCTV 화면을 분석하는 등 본격적인 수사에 나설 계획이다.

노기섭 기자

많이 본 기사 Top5

핫클릭 ✓